본문 바로가기

영화

좀비영화란 장르는 무엇을 말하고자 하는가?

좀비영화라는 장르(?)가 있다.
난 별로 그 장르를 좋아하지는 않는다.

가끔 오리지날(?)에서 벗어난 재미를 주는 것이 나오면 간혹 보는 정도.

이런류의 영화들을 보면 참 다양한 시각으로 다루는 것 같다.
http://extmovie.com/2645 - 이정도는 정통이라고 봐야 하나?
http://extmovie.com/355 - 좀 사회비판적인?


왠지 좀비영화를 통해 말하고자 하는 무엇인가가 있는 것 같다.
좀비란 일종의 상징인가? 현대사회의 우리의 모습?
그냥 유행(?)하는 장르일뿐?

보기 편한 영화는 아니라 발견하긴 힘들지만, 가끔 괜찮은 것들을 발견하곤 한다.

좀비영화에 대한 역사(?)같은 것이 있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.(아는분 코멘트 부탁드려요. ^^)

조금 힘겨운 여정일듯 싶지만, 관련 영화들을 찾아봐야 겠다. ^^;;;

태그

  • BlogIcon Madein 2007.08.13 08:08 신고

    인간의 잔인성..사타니즘을 조지로메오감독은 좀비영화로 탄생시켰죠.
    좀비에 대한 정의를 내렸구요.. 최근의 새벽의저주를 통해서 좀비를 달리도록 했씁니다.
    새벽의 저주 원작인 이블헌터를 추천합니다.. 좀비영화는 단순한 공포영화를 넘어
    인간의 본능, 사회적메세지도 전하는 내용이 숨어있습니다.

    • BlogIcon 태미(taemy) 2007.08.13 15:45 신고

      좀비영화에 조지로메오 가 언급이 많이되던데, 좀비영화의 시초(?) 였군요. ^^

      말씀대로 단순한 공포영화 이상의 것을 말하고자 하는 것 같습니다.
      저도 단순한 좀비로서는 흥미가 없었거든요.(그동안 재미없는 것만 봐서 그런가?)